본문 바로가기

<가톨릭 관련>/◆ 묵상글 모음356

부모의 은혜 부모의 은혜 우리나라 고전소설에 '김원전'이라고 있습니다. 주인공의 성은 '김'이고 이름은 ‘원’인데, 태어날 때부터 알처럼 생겨서 이름이 '둥글 원'입니다. 어머니가 어느 날 혼절하는 고통으로 아이를 낳았는데 아이가 검은 알처럼 둥글게 생겼습니다. 어머니도 까무러칠 일.. 2012. 1. 26.
하느님의 뜻을 실행하는 사람이 바로 내 형제요 누이요 어머니다. 하느님의 뜻을 실행하는 사람이 바로 내 형제요 누이요 어머니다. 마르코복음 3,31-35 저는 매달 한 번 월요일이면 양로원을 방문하여 미사도 드리고 할머니들과 함께 시간을 보냅니다. 그렇게 지낸 지가 15년이 됩니다. 할머니들이 양로원에 들어오게 된 사연은 매우 다양하고 저마.. 2012. 1. 23.
너희는 준비하고 있어라 너희는 준비하고 있어라 루카복음 12,35-40 우리나라 고유 명절인 설날 아침입니다. 새해 하느님의 축복을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요즘 많은 사람이 힘들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러나 삶의 무게에 짓눌려 힘든 나날을 보내시는 분들도 자신들의 처지가 내일은 좀 더 나아지리라.. 2012. 1. 22.
회개하고 복음을 믿어라 회개하고 복음을 믿어라 마르코복음 1,14-20 예수님께서는 평범한 일상을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나를 따라오너라. 내가 너희를 사람 낚는 어부가 되게 하겠다.” 하고 말씀하십니다. 이 말씀을 들은 그들은 사랑하는 부모와 처자식을 버리고 예수님을 따라나섭니다. 우리에게 전.. 2012. 1. 21.
그들은 예수님께서 미쳤다고 생각하였다. 그들은 예수님께서 미쳤다고 생각하였다. 마르코복음 3,20-21 현재 수많은 외국인 노동자들이 ‘코리안 드림’을 안고 이 땅에 들어와 일을 하고 있습니다. 그들 대부분은 이른바 3D 업종에서 힘들게 일을 합니다. 그들은 낮은 임금과 열악한 작업 환경, 일부 악덕 기업주들의 임금 .. 2012. 1. 21.
예수님께서는 당신께서 원하시는 이들을 부르시어 함께 지내게 하셨다. 예수님께서는 당신께서 원하시는 이들을 부르시어 함께 지내게 하셨다. 마르코복음 3,13-19 조선 후기 광해군 시대에 광대와 관련된 이야기입니다. 얼어붙은 겨울 한강, 양화진 앞 강 얼음판에서 광대들이 춤을 추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강변에는 불을 피워 놓고 광대들의 놀이를 .. 2012. 1. 20.